교황, “‘나’ 밖에 없는 세상에선 ‘우리’를 위한 공간이 있을 수 없다”
교황청 외교단 신년인사서 ‘한 인류로서의 정체성’ 강조
프란치스코 교황은 주 교황청 외교단과의 신년인사에서 외교의 본질이 대립이 아닌 ‘일치’를 되찾는데 있다는 점을 강조하고, 새해에도 백신 접종 확대와 코로나19로 인해 더욱 심각해지...
오늘날 교회의 권위와 매력이 약해진 원인
[이신부의 세·빛] 다윗과 요나탄, 예수와 바오로
연중 제2주간 목요일(2022.1.20.) : 1사무 18,6-19,7; 마르 3,7-12 이스라엘의 마지막 판관으로 대중에게 알려지기 시작한 사무엘은 사울에게 임금이 될 수 있는 하느님의 축복을 전해주면서부터 본...
[가스펠:툰] “주님의 은혜로운 해를 선포하게 하셨다”
연중 제3주일 : 오늘 이 성경 말씀이 이루어졌다
제1독서 (느헤 8,2-4ㄱ.5-6.8-10)그 무렵 에즈라 사제는 남자와 여자,그리고 말귀를 알아들을 수 있는 모든 이로 이루어진 회중 앞에 율법서를 가져왔다. 때는 일곱째 달 초하룻날이었다. 그는 ...
대통령 선거가 두 달도 안 남았다, ‘응보의 날’을 볼 수 있을까
(김웅배) 은혜로운 해 ‘희년’, 그리고 응보의 날
예수님께서는 늘 하시던대로 자신이 자라온 동네 나자렛의 회당에 들어가신다. 예수님에 대해 칭송이 자자한 소문을 듣고 있던 모든 나자렛 사람들의 이목이 집중되었다. 동네 사람들은 그...
새로운 시작 6
[나無가 삼킨 예수 목소리] 49. 받아들이기
give & take이 아니다.뒷일은 하느님께 맡기고주어진 그대로 받아들이는 일그것이 자신을 잃지 않는 길이며좁아서 넓은 길이다.제자는 길을 걷는 사람이니길에서 이웃과 그 분을 만나라.추종...
오늘날 교회의 권위와 매력이 약해진 원인
[이신부의 세·빛] 다윗과 요나탄, 예수와 바오로
[가스펠:툰] “주님의 은혜로운 해를 선포하게 하셨다”
연중 제3주일 : 오늘 이 성경 말씀이 이루어졌다
새로운 시작 6
[나無가 삼킨 예수 목소리] 49. 받아들이기
교황, “‘나’ 밖에 없는 세상에선 ‘우리’를 위한 공간이 있을 수 없다”
교황청 외교단 신년인사서 ‘한 인류로서의 정체성’ 강조
대통령 선거가 두 달도 안 남았다, ‘응보의 날’을 볼 수 있을까
(김웅배) 은혜로운 해 ‘희년’, 그리고 응보의 날
가톨릭 교황 선출권 가진 추기경 올해 10명 줄어든다
유권자 통상 120명 유지…올해 추기경 새로 임명할 것이란 전망도
“종교계, 백신접종 확대 위해 마음 모아 주시길”
12일, ‘종교 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 열려
교황, “열망이 오로지 소비와 일치할 때 마음은 병든다”
“내 신앙의 여정은 어디쯤에 와있는가 스스로 질문해야”
[가스펠:툰] “지금까지 좋은 포도주를 남겨 두셨군요”
연중 제2주일 : 갈릴래아 카나에서 표징을 일으키셨다.
미투-제보받습니다
에니어그램2
연재+더보기
산이 바다에 떠 있듯이
평화의 예수
416기억저장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