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영상] ‘설정 퇴진, 자승 구속’, 촛불들고 모인 불자들 - 28일, 촛불법회에 천 여명 모여
  • 곽찬
  • chan@catholicpress.kr
  • 기사등록 2018-07-30 20:15:07
  • 수정 2018-07-30 20:15:02
기사수정


▲ ⓒ 곽찬


39일째 설조스님의 단식이 이어지던 지난 28일, 보신각 앞에서 대한불교 조계종 설정 총무원장의 퇴진과 자승 전 총무원장의 구속 등을 촉구하는 ‘설조스님과 함께하는 사부대중 촛불집회’가 열렸다.


설조 스님은 집회 마지막에 자신을 찾아온 불자들에게 “단식 문제는 스스로 부끄러움을 남기는 일이라 시간을 갖고 생각해보겠다”면서 “며칠 더 생각한 후에 답을 드리겠다”고 단식 중단 의지가 없음을 밝혔다.


이날 집회에는 조계종 적폐청산 시민연대, 전국선원수좌회, 조계종을 걱정하는 스님들 모임, 포교사단 등의 단체가 참여하고 불자들 1,000여 명 참가했다.


한편, 오늘(30일)로 단식이 41일째에 접어든 가운데, 설조스님의 건강이 급격하게 악화돼 오후 3시 30분께 구급차를 타고 병원으로 긴급이송됐다.


▶ 조계종 적폐청산 위해 설조스님 무기한 단식 돌입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catholicpress.kr/news/view.php?idx=5178
기자프로필
관련기사
댓글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비회원 이름 패스워드 자동등록방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s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