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가톨릭기후행동, 수해 피해지역 돕기 지원금 모금 - 10월 4일까지 모금…가톨릭농민회 통해 피해 농가에 전달
  • 문미정
  • moon@catholicpress.kr
  • 기사등록 2020-08-24 16:05:28
  • 수정 2020-08-24 16:05:28
기사수정


< 가톨릭기후행동 >에서 수해 피해지원금을 모금한다. 이들은 “이번 폭우는 지구온난화로 인한 이상기후 현상으로 볼 수 있기에 피해지역과의 연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예년보다 길게 이어진 폭우로 전국에서 50여 명의 사망자와 7천여 명의 이재민이 발생했고 특히 자연재해에 취약한 농민들이 큰 피해를 입었다. 가톨릭농민회 실태조사에 따르면, 천주교 광주교구와 전구교가 가장 큰 피해를 입었으며 의정부·안동·청주교구도 피해를 입어 총 20억 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모금 기간은 오늘(24일)부터 10월 4일까지 이어지며, 모금액은 가톨릭농민회 전국본부를 통해 피해 농가에 전달될 예정이다. 


모금 계좌는 우리은행 1005-402-907778(예금주 천주교서울대교구환경사목위원회)이며, 문의는 02-727-2278로 하면 된다.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catholicpress.kr/news/view.php?idx=6690
기자프로필
관련기사
댓글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비회원 이름 패스워드 자동등록방지
연재+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